본문 바로가기
뚠뚠이의 일상/솔직한 맛집 탐방 이야기

샐러디 파주산내점, 웜볼이 은근 배부르고 맛있네요 ㅎ

by 맛집을 찾는 뚠뚠이 2022. 9. 14.

파주 산내마을에 위치한 샐러디 파주산내점에 다녀왔습니다. 예전에 포스팅했던 미카도스시 파주운정점 근처에 위치해 있어요.

 

미카도스시 파주운정점, 모든 접시 균일가 1,700원 스시 맛보기

미카도스시 파주운정점에 갔다왔어요. 산내마을에 갔다가 저녁시간이 돼서 뭐먹을지 찾아보고 있었는데요. 눈앞에 미카도스시라는 새로운 가게가 보이더라고요ㅎㅎ 화환까지 있으니 누가봐도

gordonoliver.tistory.com

 

 

샐러디 파주산내점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샐러디는 샐러드를 먹을 수 있는 곳인데요. 샐러드 프랜차이즈로는 꽤나 유명한 것 같습니다. 샐러디와 비슷한 샐러드 가게에서 샐러드를 몇 번 먹어본 적이 있는데 그중에서는 샐러디가 가장 만족스러웠습니다.

 

 

가게는 굉장히 깨끗하게 잘 관리되고 있었고 주문은 키오스크로 주문을 하면 됩니다.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샐러드 종류를 선택할 수도 있고요. 현미밥 같은 탄수화물이 곁들여 들어가 있는 웜볼이라는 종류의 샐러드도 있습니다. 여기서 할라피뇨치킨 웜볼(7,900원)을 골랐습니다.

 

 

랩 메뉴에서는 베스트라고 표시가 되어있는 멕시칸 랩(6,500원)을 주문했어요.

 

할라피뇨치킨 웜볼(7,900원)은 현미밥이 들어가 있어서 그런지 양이 많아 보이지는 않았는데 먹다 보니 꽤나 배불렀습니다. 

 

별 모양으로 뿌려진 하얀 소스는 마요네즈가 아닌 사워 소스입니다. 

 

 

그리고 여자친구가 소스를 크리미할라피뇨로 골랐는데요. 매콤한 마요네즈 같은 맛과 함께 먹으니 정말 맛있었어요 ㅎ 굽네치킨에서도 파는 비슷한 소스인데 개인적으로 샐러디의 소스가 더 맛있었어요 ㅎ

 

 

멕시칸 랩(6,500원)은 딱 보는 순간 너무 작아서 놀랐습니다. 가격 대비 양이 굉장히 적었어요. 정말 맛있게 잘 먹었고 샐러드 소스로 골랐던 크리미할라피뇨랑 같이 먹으면 정말 멕시칸스러운 맛이 나서 놀라웠습니다 ㅎ 맛있게 먹었지만 가격대비 양은 적어서 다음에는 랩 종류를 또 주문할 것 같지는 않지만 가볍게 드실 분들에게는 추천드립니다.

 

샐러디에 처음 방문해봤는데 제가 먹어봤던 샐러드 가게 중에서는 가장 만족스러웠기 때문에 재방문할 예정입니다.

 

다이어트도 맛있게 할 수 있는 곳이에요 ㅎ

 

한 줄 평 : 포만감이 좋은 웜볼 샐러드 맛집

 

이 글은 제 돈 주고 샐러드 사 먹은 솔직한 후기입니다.

하트 모양 공감 버튼 한 번씩만 눌러주세요.

로그인 안 하셔도 누르실 수 있어요^^

댓글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