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뚠뚠이의 일상/솔직한 맛집 탐방 이야기

파주 그레이, 운정호수공원 뷰를 보며 인도 커리를 즐길 수 있는 맛집

by 맛집을 찾는 뚠뚠이 2022. 9. 4.

파주 야당역 근처에 위치한 인도레스토랑 그레이라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운정 호수공원과 가까운 에펠타워 10층에 위치해 있어서 뷰가 정말 좋습니다.

 

 

파주 인도레스토랑 그레이, 커리 맛집

주차는 에펠타워 건물 지하주차장에 하시면 됩니다. 뷰가 좋은 식당이라 예약을 하면 좋을 것 같지만 예약은 안 되고 선착순으로 원하는 자리를 배정받을 수 있습니다. 창가 자리에 꼭 앉고 싶으신 분들은 저녁 식사 기준으로 오후 5시쯤에 맞춰가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다양한 커리 종류가 많지만 팔락 커리에 수제 코티드 치즈를 선택했습니다.

 

 

부드러운 캐슈넛 맛이 일품인 코르마 커리는 야채를 선택했어요.

 

먼저 팔락 수제코티드 치즈 커리(11,000원)와 난(2,500원), 강황밥(1,000원)이 나왔습니다. 비오는 날이라 뷰가 살짝 아쉽긴 했지만 사진으로 보는 것보다는 훨씬 좋아서 커리를 먹으면서 계속 밖을 쳐다봤던 것 같습니다 ㅎ

 

팔락 커리는 다진 시금치가 들어간 약간 매콤한 커리인데요. 한국인들도 무난하게 다 좋아할 만한 매콤하면서도 부드러운 커리입니다. 난이랑 강황밥이랑도 정말 잘 어울리는 커리예요.

 

 

곧이어 캐슈넛의 고소하고 부드러운 풍미가 풍부한 코르마 커리 야채(13,000원)가 나왔습니다. 코르마 커리가 워낙 맛있어서 만족스럽게 먹긴 했지만 야채가 생야채가 아닌 것 같아 좀 아쉬웠고 여러 가지 선택해본 경험이 있는 저로서는 새우를 선택해서 코르마 커리를 먹는 것이 가장 맛있는 것 같습니다.

 

이 근처에 다른 인도 커리 식당도 몇 곳 더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그레이가 뷰도 좋고 맛도 만족스럽기 때문에 다른 곳을 한 번도 못 가봤네요. 

 

뷰가 좋기 때문에 데이트하기에도 좋아 보이는데요. 인도 커리 좋아하시는 분들은 한 번 가보세요 ㅎ

 

한 줄 평 : 뷰가 멋진 인도 커리 맛집

 

이 글은 제 돈 주고 커리 사 먹은 솔직한 후기입니다.

하트 모양 공감 버튼 한 번씩만 눌러주세요.

로그인 안 하셔도 누르실 수 있어요^^

댓글10